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아이를 이 땅에서 키우고 싶지않다! <봉하마을 표정 3보>

SensitiveMedia  


 아이를 이 땅에서 키우고 싶지않다!<봉하마을 표정 3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제 오후 7시경, 노무현 전 대통령의 유해가 봉하마을 사저에 도착할 즈음 아직 봉하마을에는 빈소준비로 바쁠때 였고 조문객들은 노 전대통령이 투신 서거한 부엉이 바위 앞에서 서성이며 노 전대통령의 마지막 가는길을 안타까워 하며 애도하고 있었습니다. 어떤 분들은 '악착같이 싸웠으면 좋았을 텐데' 하는 아쉬움을 토로하는 분이 계셨는가 하면 또 어떤 분들은 '얼마나 힘들었으면 저런 선택을 하셨을까? 하며 노 전대통령을 힘들게 한 검찰과 이명박정권에 대한 깊은 불만을 털어 놓았습니다.



그 가운데 한분은 노 전대통령이 투신 서거한 부엉이 바위를 보며 한없이 흐느끼고 있었습니다. 그녀는 부엉이 바위에서 투신 서거한 노 전대통령의 모습이 마치 '민주'가 내동댕이 쳐진것 처럼 가슴아파 하며 서서히 말문을 열었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녀 스스로 지난 87년 학창시절 6.10 항쟁 때 데모를 통해서 쟁취한 민주에 대한 회한을 털어놓는 한편, '노태우나 전두환은 (닳고 닳아)견딜만 한 사람들이지만 노 전대통령은 아니다'라는 표현으로 올곧은 노 전대통령의 심성을 추억하는 한편  곧 다가 올 6월 10일 얼마남지 않았는데...하며 잃어버린 '민주'에 대한 안타까운 심경을 털어 놓았습니다. 그리고 곧 그녀는 민주를 짓밟고 있는 이 나라에서 아이들을 키우고 싶지 않다고 말하며 검찰과 이명박정권 등이 (모처럼의 '민주주의 사회'를 흐려놓은) 이 땅을 떠나고 싶다며 다시금 흐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녀와 눈을 마주치며 겨우 인터뷰를 시작하고 있을 즈음 그녀의 딸 아이와 남편도 곁에서 눈시울을 붉혔고 저도 인터뷰 내내 눈시울을 붉힐 수 밖에 없었습니다. 자정이 지난 새벽 2시 35분이 막 지나고 있는 지금 이 시간에도 조문객들의 행렬은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으며 봉하마을 기념관에 마련된 분향소에서는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가 이거냐!" "어떻게 이럴수가 있어!..."라며 대성통곡을 하는 조문객들로 하얀 국화를 손에 든 조문객들 모두 숙연한 분위기 속에서 조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스트 블로거기자Boramirang 


MB583 미디어 블로그 - 1인 미디어 연합 MEDIA BLOG
   네이버에서 구독        ※ 마우스를 올려놓고 휠을 사용해 보세요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SensitiveMedia
내가 꿈꾸는 그곳
Daum 블로거뉴스
www.tsori.net
 http://carlog.enclean.com/843295엔크린닷컴
내가 꿈꾸는 그곳./Boramirang팟


KBS BLOG


Daum
검색창에 내가 꿈꾸는 그곳을 검색해 보세요. '꿈과 희망'이 쏟아집니다.
  • 지금도봉하에선 거짓과 선동이 2009.05.25 01:26

    노사모 당신들 사람새끼면 이제는 더이상 노무현전대통령영정에서 욕설하고 꼴통부리고

    촛불시위할생각 추호도하지마라!!

    짐승이면 왕초님 유언을 따라야지! 자식들아...

    초상치르면서도 악의찬눈빚과 불신선동 폭력 적인 생각 구상하지말고 ..

    이명박대통령을 존경하는마음위 준비나해라 .. 언제 조문하실지!!

    잘 안내하고 제발..

    형아가..

  • 맨위에 댓글 올리신분.. 2009.05.25 01:58

    아직 어린 사람일거라고...아직 이성적인 사고를 할 나이가 아니라고 믿고 싶습니다.
    아니...꼭 그럴꺼라고...그래야만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조금더 철이 들고 세상을 볼 수 있는 눈을 가지게 된다면 어렸을적 그 취기와 객기가 부끄럽게 느껴지는
    시기가 꼭 올겁니다.

  • 대한민국 2009.05.25 03:10

    차라리 이럴바에는 전라국 경상국 그외국으로 나눠지자...안되면 이민 준비나 해야겠다...나라는 발전 했는데 정치는 그대로네...이승만이 자신이 왕인것처럼...국민을 위한 정치가 아닌 국민위에 군림하는구나...
    다시 나라가 대통령 욕하면 잡혀가는 나라가 되길 바라는 사람들...

  • 형제자매 여러분들께 2009.05.25 04:45

    노대통령님의 서거로 인하여 많은 분들이 한국땅을 떠나고 싶다고 하십니다. 그러나, 저는 이렇게 묻고 싶습니다. "왜 우리가 떠나야합니까?!" 대한민국은 우리 국민의 것입니다. 노대통령께서 지키려하셨던 민주를, 우리가 지켜야합니다. 우리는 할수있습니다. 남의 나라에서 텃세받으며 우리목구멍에 풀칠하며 자식들 키우는것 쉽지않습니다. 자식들을, 낯선 외국에서 그나라의 역사와 문화가 세계 최고라는 nationalism 적인 사회분위기와 교과내용에 exposed 하시고 싶으십니까? 나라없이 전세계로 흩어져 local 화 되버려 고유의 언어도 모습도 잊어버린 제2의 유태인들의 신세가 되고싶으십니까? 선진국이라는 나라들도 자세히 들여다보면 온통 부정부패 투성이입니다. 단지 정도의 차이가 있을뿐이지요. 똥이 더럽다고 우리가 떠날것이 아니라 우리땅을 짓밟고 자신들의 사리사욕에 정신이 먼 이들이 떠나야할것입니다. 그들이 떠나도록 우리가 주도권을 행사하여야할것입니다. 서민출신으로서 서민을 위해 애쓰시다 꿈을 못이루고 떠나신 그분을 생각하며 눈물이 앞을 가려 글이 보이지않습니다. 여러분, 그분께서 우리가 앞으로 어떻게 하기를 원하시고 계실지를 생각해봅시다. 이민만이 답은 아닌것 같습니다.

  • 가슴아파 2009.05.25 08:41

    맨위에 댓글 올리신 분
    답글 하신 분의 말씀처럼 먼훗날 그때의 객기와 부끄럽게 느껴지는 시기가 꼭 올거라 생각합니다,.